동짓달 기나긴 밤을: 두 판 사이의 차이

편집 요약 없음
편집 요약 없음
편집 요약 없음
<poem>
동짓달 기나긴 밤을 한 가운데를 베어 내어
춘풍봄바람 이불 아래 서리서리 넣었다가
어룬사랑하는 오신 날 밤이거든 굽이굽이 펴리라
</poem>
 

편집

299